즐겨찾기+ 최종편집:2020-07-30 오전 09:08:48
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
뉴스 > 사회일반

청송군, 코로나19 `사회적 거리두기` 현장 점검


이재영 기자 / youngl5566@naver.com입력 : 2020년 03월 25일
ⓒ CBN뉴스 - 청송
[cbn뉴스=이재영 기자] 청송군(군수 윤경희)은 정부의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정책에 발맞춰 지역 내 다중이용시설을 대상으로 현장점검에 들어갔다.

군은 오는 4월 5일까지 ‘사회적 거리두기’ 기간에 특별 점검반을 구성해 지역 내 PC방·게임제공업소, 노래연습장, 각종 체육시설(골프연습장, 당구장, 볼링장 등) 등 다중이용시설을 대상으로 감염병 예방을 위한 현장점검과 함께 시설운영 중단을 독려하고 있으며, 현재 업소들의 자발적인 휴업과 권고에 따른 휴업률이 높은 실정이다.

또한 불가피하게 시설을 운영할 경우 종사자와 이용자의 마스크 착용, 이용자 간 1~2m 간격유지, 손 소독제 비치, 출입자 명단(성명·전화번호 필수) 작성·관리 등 ‘코로나19 감염예방 준수사항’ 이 철저히 지켜지도록 조치할 계획이며, 이를 위반할 시 강력한 행정명령을 내릴 방침이다.

윤경희 청송군수는 “사회적 거리두기가 지속되면서 지역사회의 피로가 커지고 있지만, 앞으로 2주간 종교, 체육, 유흥 시설의 운영자제와 준수사항을 철저히 지키면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”이라며 “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모두가 함께 참여해 주길 바란다.”고 당부했다.
이재영 기자 / youngl5566@naver.com입력 : 2020년 03월 25일
- Copyrights ⓒCBN뉴스 - 청송.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-
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